SNS에서 저격당한 작가가 반박 대신 택한 것

대한민국 여성 댄스 크루들의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큰 화제를 모은 엠넷의 <스트릿 우먼 파이터>(아래 스우파)가 26일 ‘홀리뱅’ 팀의 우승으로 막을 내렸다. 스타에 가려 좀처럼 주목받지 못했지만, 보석처럼 빛나고 있던 여성 댄서들을 발굴해 조명한 이 프로그램에 나도 어느샌가 ‘덕통사고'(덕질+교통사고)를 당…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