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기 정부에게 주어진 과제, ‘유능한 증세’

세금은 정부와 납세자 간의 사회계약이다. 법적으로는 정부의 일방이나 강제로 보이지만 서로 오고 가는 것이 있는 사회적 합의의 영역에 가깝다. 우리는 이러한 사회적 합의를 만들어 내는 과정을 ‘정치’라고 부른다.그래서 세금과 재정의 절반은 정치다. 정부는 세금 내는 걸 좋아할 리 없는 유권자의 욕망을 거스르며 과…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