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상 회복의 시대, 해외여행을 고민 중이라면

가지 않는 것과 가지 못하는 것은 정말 천지 차이다. 코로나19 기간 비행기를 타고 어딘가로 떠난다는 생각조차 할 수 없는 현실이 암담했다. 떠나본 이라면 다 알 것이다. 여행의 시작은 핑크빛 상상의 나래부터 시작된다는 것을 말이다. 이제는 그 상상의 나래를 펼칠 수 있고, 가능해졌다는 사실만으로 가슴이 벅차오른…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