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국자가 없는 세상이라면, 어떻게 될까

“나는 내 의지와 상관없이 삶이 완전히 무너진 사람이다.” <전쟁일기>에 나오는 말이다. 이 책을 펴낸 올가 그레벤니크로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가 싸우는 바람에 뜻하지 않게 두 아이를 데리고 사랑하는 남편 그리고 어머니와 헤어져 낯선 나라로 떠밀린 어머니다.대통령이 해야 하는 일 식료품점에서는 현금만 받…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