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쓰기에 대한 이토록 ‘정성스러운’ 잔소리

에세이 쓰기 수업을 시작한 지 넉 달이 되었을 때, 배지영 작가가 <오마이뉴스> 기사에 도전해보라고 했다. 전에 말한 것처럼 당시 나는 어릴 때 외국에서 살았다고 해야 납득이 될 정도로 맞춤법이 틀렸다. 회원들이 격주마다 단톡방에 글을 올리면 배지영 작가가 프린트해서 첨삭을 해왔는데 유독 내 글만 작가님과…

기사 더보기